[아이폰5 케이스] 귀여운 아이폰5 케이스 My Smartpet 리꼬(Ricco)!!

2013.02.02 22:30

 

 

[아이폰5 케이스] 귀여운 아이폰5 케이스 My Smartpet 리꼬(Ricco)!!

 

아이폰5를 사용하면서 가장 고민 할 때가 있다면 스마트폰 케이스를 선택할 때가 아닌가 생각됩니다.

그만큼 아이폰5는 다양한 종류로 케이스가 출시되고 있는데요. 이번에는 남들과 똑같은 케이스는 싫다! 귀여운 케이스가 갖고 싶다! 하시는 분들에게 귀여운 캐릭터 케이스, My Smartpet Ricco(리꼬) 아이폰5 케이스를 추천하고 싶습니다.


 

스마트폰에 Ricco 케이스를 씌우는 순간! 마치 내 스마트폰이 살아 숨쉬는 스마트펫처럼 느낄 수 있을 것 같은데요.

Ricco는 꼬리의 한국어 발음을 음절의 앞뒤를 바꿔 만든 이름으로 독특한 형태! 재미! 귀여움을 함께 느낄 수 있는 아이폰5 케이스입니다.

색상은 Soft Purple, Raspberry Pink, Neon Orange, Apple Green 4가지 색상으로 출시되어 있습니다.


아이폰5 리꼬 케이스는 패키지 부터 독특한 느낌이 듭니다. 마치 애완동물이 배송된 듯한 느낌이 들 정도로 패키지는 마치 애완동물 집의 형태를 띄고 있습니다.


 

패키지의 뒷면에는 제품의 구성품과 사용방법이 상세하게 소개되어 있습니다.


 

제품의 구성품은 간단합니다.

리꼬 아이폰5 케이스와 꼬리처럼 스마트폰과 결합할 수 있는 독세이버 악세서리, 교통카드용 전자파방지 필름 그리고 케이스의 색상과 동일한 홈버튼 스티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사용설명서에는 제품의 제원과 함께 장착방법, 활용법 등이 영어와 한글로 상세하게 소개되어 있습니다.


 

최근 스마트폰에 카드를 수납할 수 있는 기능이 있는 케이스들이 많이 출시되고 있는데요. 스마트폰 케이스속에 교통카드를 넣다 보면 전자파 문제로 인해 사용이 잘 안될때가 있지만 리꼬의 경우 이렇게 세심한 부분까지 배려해 전자파방지 필름과 아이폰5와 케이스를 보다 일체감 있게 보여지도록 케이스의 색상과 동일한 홈버튼도 제공되고 있습니다.


 

리꼬 케이스에서 빼놓고 얘기할 수 없는 엑세서리가 바로 이녀석입니다.

마치 애완동물이 꼬리를 살랑살랑 흔드는 것과 같은 느낌이 들도록 해주는 독세이버 악세서리인데요. 이 녀석은 아이폰5의 라이트닝 독 커텍터 부분에 연결하면 됩니다.


 

리꼬 아이폰5 케이스의 소재는 우리가 젤리케이스라고 부르는 TPU(열가소성 폴리우레탄) 소재를 사용했는데요. 유연하면서도 단단해 자유롭게 구부러지고, 휘어지고, 비틀어지지만 모양은 변하지 않는 소재로 만들어져 있습니다.

케이스의 디자인은 마치 애완동물이 앉아 있는 듯한 모습을 형상화 하고 있는데요. 이 모든 디자인이 단순히 보이기 위한 것이 아닌 뛰어난 그립감과 거치기능이 가능하도록 디자인되어 있습니다.


 

안쪽에는 교통카드 수납공간도 마련되어 있습니다. 버스나 지하철과 같은 대중교통을 이용할 때 지갑에서 카드를 꺼낼 필요없이 케이스만 있으면 불편함 없이 사용할 수 있습니다.


 

교통카드를 수납할 수 있는 다양한 케이스가 있지만 인식 못하는 경우를 겪어보셨을 겁니다. 이럴 때는 교통카드용 전자파 방지필름을 이용하면 버스나 지하철을 이용할 때 아무문제가 없습니다.


 

아이폰5를 리꼬 케이스와 결합해 봤는데요. 폰에 맞게 케이스가 정확하고 깔끔하게 라운딩 처리가 되어 있어 불편함이 없고 편합니다.


 

상단 전원/홀드 버튼 부분에는 정확하게 버튼을 누를 수 있도록 되어 있는데요. 무엇보다 먼지가 유입되지 않도록 되어 있어 마음에 들었습니다.


 

측면에서 보면 위 사진과 같이 다리는 위쪽과 아래쪽의 길이가 틀립니다. 그래서 케이스를 옆으로 보면 마치 애완동물이 앉아 있는 듯한 느낌을 받게 됩니다.


 

특히 측면 하단의 리꼬 로고가 각인되어 존재감을 뽐내주네요.


 

하단의 충전 케이블 연결 부분과 스피커부에는 정확하게 홀이 있어 사용하는데 전혀 불편함이 없습니다.


 

전면에서 케이스를 꽉 쥐고 있는 느낌인데요. 끝 부분에 확대해서 보면 알 듯이 액정보다 1~2mm 공간이 있기 때문에 케이스를 하고 아이폰5를 뒤집어도 액정이 바닥에 닿지 않기 때문에 스크레치에서 안전할 것 같습니다


 

그리고 독세이버 꼬리를 연결해보았습니다. 독세이버 악세서리는 아크릴 소재의 인조털로 이물질 유입방지 기능과 동시에 마치 꼬리를 살랑거리는 효과를 얻게 됩니다.


 

꼬리를 살랑살랑 흔드는 듯한 느낌이 드나요? 나의 스마트폰이 마치 애완동물이 된 것 마냥 정겹고 귀엽게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하단의 다리 덕에 아이폰을 가로나 세로 모두 거치가 가능하고, 다리 부분을 이용하면 안정된 그립감으로 아이폰5를 사용할 수 있었습니다.


 

통화를 할 때나 영상을 감상할 때, 그리고 한손으로 잡거나 문자 타이핑시 기존 케이스에 비해 뛰어난 그립감을 제공합니다.

케이스를 손으로 살포시 쥐면 마치 손에 촥 달라 붙은 것처럼 고정해 미끄러지지 않네요.


 

한손이나 두손 어떠한 자세로 사용해도 안정된 자세를 유지하고 사용할 수 있었습니다. 적어도 아이폰5를 미끄러워 떨어뜨릴 일은 적을 것 같네요.


간단하게 리꼬 아이폰5 케이스를 소개해드렸는데요.

단순히 귀엽고 이쁜 케이스들은 그동안 많이 있었지만 이렇게 리꼬(Ricco) 아이폰5 케이스처럼 실용적이고 활용도 높은 케이스는 별로 없었던 것 같습니다.

마치 스마트폰 아이폰5를 나의 애완동물 처럼 사용할 수 있고, 다양한 거치 기능과 다양한 방법으로 완벽한 그립감까지 제공하는 리꼬(Ricco) 아이폰5 케이스!

발렌타인데이나 생일 등 선물용이나 커플용으로 하고 다니기에 좋을 것 같다는 느낌이 듭니다.

리꼬(Ricco) 아이폰5 케이스는 현재 10X10(텐바이텐)에서 구매할 수 있다고 하네요.
[리꼬 아이폰5 케이스 구매하러 가기]

잇통 엠찬 스마트폰 리뷰/아이폰5 , , , , , , , , ,